Y사이드저널
사회
방탄소년단 ‘블랙스완’…아름다워 더 슬픈 슈퍼스타의 고백
국용진 기자  |  ysidej@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17  18:33:08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방탄소년단의 ‘블랙스완’ (유트브 캡처)

[Y사이드저널 국용진 기자] 방탄소년단이 컴백에 앞서 1월17일 오후 6시 정규 4집의 선공개곡을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의 블랙스완은 유튜브 채널에 올라있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MAP OF THE SOUL : 7)의 선공개곡(1st Single) ‘블랙스완’(Black Swan) 발매와 아트 필름(Art Film performed by MN Dance Company)을 동시 공개했다.

아트필름을 함께한 MN 댄스 컴퍼니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영상을 홍보했다. 2008년 설립한 슬로베니아의 무용단으로 다양한 댄스 스타일의 경계를 넘어선 현대무용을 보여줘 무용의 대중화에 기여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선공개 곡은 발매 당일까지도 제목조차 확인되지 않았다. 현대무용이라는 힌트만으로도 다양한 추측을 불렀다. 포털사이트에는 ‘방탄소년단 컴백’ ‘방탄 컴백’ 등이 올라 대중의 치솟은 기대를 짐작하게 했다.

‘블랙스완’은 예측할 수 없는 일이라는 뜻의 경제 용어이자, 순수하고 가녀린 백조와 관능적이고 도발적인 흑조의 1인 2역을 완벽하게 해내고 싶은 프리마돈나 니나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 제목이기도 하다.

방탄소년단은 자신(Self)와 자아(Ego)에 대한 고민을 녹여 앨범을 만들고 있어 후자에 더 가깝게 해석되고 있다. 아트필름에는 감성적인 분위기의 멜로디 속에서 춤을 추는 댄서들의 모습이 담겼다. 상의를 탈의한 남성 댄서 한 명을 향해 검은 옷을 입은 댄서들이 모인다. 마치 탈의한 남성을 괴롭히는 듯한 동작으로 여운을 남긴다.

2월21일 방탄소년단이 발매하는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은 일주일간 342만장의 선주문량을 기록, 방탄소년단 앨범 사상 최다 주문량을 보이고 있다. 지난 14일(현지시각) 영국 런던에서 시작한 방탄소년단의 현대미술 프로젝트 'CONNECT, BTS'에도 세계 유명 작가들이 참여해 관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이번 선공개곡으로 1단계 프로모션은 마무리됐다. 21일부터는 부에노스 아이레스에서 ‘CONNECT, BTS’ 전시가 펼쳐진다. 서울 전시는 1월28일, 뉴욕에선 2월5일 예정됐다.

2월3일엔 ‘EGO’를 부제로 한 컴백 트레일러가 공개되는 등 컴백 일까지 순차 프로모션을 이어간다.

< 저작권자 © Y사이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Y사이드저널은 시민들의 후원으로 운영됩니다 -> 이 기사 응원하러 가기 (1000원, 5000원)
국용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 한터로 281, A동 201호 일부  |  메일 : ysidej@hanmail.net  |  긴급연락처 : 010-3749-0117
제호 : Y사이드저널  |  등록연월일 : 2012.01.31  |  사업자등록번호 : 129-27-41707  |  등록번호 : 경기 아50344
발행인·편집인 : 국용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국용진
Copyright © 2011 Y사이드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sidej@hanmail.net